제목 [국토교통부]고밀도 혁신 현장에서 지역균형뉴딜의 길을 찾다 작성일 20-11-09 09:51
글쓴이 관리자 조회수 1,269

본문

2105649820_rXGHCQeT_d7404c585fccaef92d2cf4135c74548a036ed84e.png

6일 판교 제2테크노밸리서 도심융합특구 추진 위한 지역협의회 개최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지방 대도시(광역시 5곳) 지자체가 참여하는 지역협의회를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서 11월 6일(금) 13시에 개최한다고 밝혔다.

도심융합특구는 지방 대도시의 도심에 기업, 인재가 모일 수 있도록 산업·주거·문화 등 우수한 복합 인프라를 갖춘 고밀도 혁신 공간플랫폼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지역균형뉴딜의 거점이자 새로운 균형발전 정책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다.

이번 지역협의회는 한국판 뉴딜에 지역균형뉴딜이 새로이 추가됨에 따라 특구 추진과정에서 지역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하고, 지자체의 맞춤형 특구 조성방향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 협의회는 창업·벤처기업의 역동성이 살아 숨쉬는 현장인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서 진행한다.

판교테크노밸리는 창업·성장 등 기업 발전단계에 맞춘 사업공간과 지원 프로그램을 갖춘 창업·혁신 생태계이자, 접근성이 용이한 판교에 위치해 있어 우수한 문화·교통·거주환경을 지니고 있는 대표적인 혁신공간 사례다.

※ 판교 제2테크노밸리
국토부, 과기부, 문체부 등 5개 부처가 협력하여 산업, 주거, 문화가 어우러진 공간 조성 후 창업·벤처기업 등을 유치(현재 약 450개 기업 → 향후 1천개사 이상으로 확대)

이번 행사에서는 지역 내 기업과 인재 유치를 위해 5개 지자체 담당자 등이 초창기 창업기업을 지원하는 기업지원허브, 2~3년차 성장단계 기업을 지원하는 기업성장센터 등을 방문하여 주요 성과와 과제를 분석하고, 테마별 특구 조성방향을 모색할 계획이다.

아울러 특구 조성계획 발표 이후의 진행상황을 공유하고, 특구 조성에 필요한 지원방안 등 지역별 건의사항을 논의한다.

지자체가 자율적으로 각 지역 특성에 맞는 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중앙부처가 이를 뒷받침하는 지역균형뉴딜의 기조 아래에서 도심융합특구 사업이 진행되고 있는 만큼 5개 광역시가 디자인할 특구 조성방안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이에 정부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를 중심으로 관계부처와 함께 세부 지원방안을 지속 마련·보완하고, 후보지 적정성 심의를 거쳐 올해 12월말부터 선도사업지 후보지를 선정·발표하는 등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다.


출처 : http://www.molit.go.kr/USR/NEWS/m_71/dtl.jsp?lcmspage=1&id=95084706 

도시혁신 산업박람회 추진위원회 사무국 주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4나길 46, 덕성빌딩
TEL : 02)785-5801 FAX : 02)784-5801 이메일 : kuria@kuria.or.kr

COPYRIGHT(C) City Renaissance Industry EXPO ALL RIGHT RESERVED.